본문바로가기

구로구의회

상단 사용자메뉴

글로벌링크

통합검색

글자크기조절, 인쇄

  • 글씨
  • 글자크기를 한단계 확대
  • 글자크기를 한단계 축소
  • 글자크기를 기본크기로 변경
  • 프린트

상단 사용자메뉴


행복을 누리는 구로구민! 풍요로운 삶, 희망터전 구민의 목소리를 최우선으로 하는 의회가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보도자료

행복을 만드는 구로구의회입니다.

홈으로 > 의회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제목 구로구의회, 광명~서울 민자고속도로 노선 철회 촉구
작성자 구로구의회 작성일 2018-11-26 조회수 80
첨부 jpg파일 37.보도자료(구로구의회, 광명~서울민자고속도로 노선 철회 촉구).jpg 
원본그림보기
구로구의회(김희서 의원, 정형주 의원 및 곽윤희 의원)는 지난 11월 22일 오후 1시경 세종시에 위치한 국토교통부 청사 앞에서 항동지구 현안 대책위원회원 등 주민 70여명과 함께 「광명~서울 민자고속도로 실시계획」철회를 촉구했다.

해당 「광명~서울 민자고속도로 실시계획」은 국토교통부 고시 제2018-112호로 민간투자사업 실시계획 승인된 광명 ~ 서울 고속도로 민간투자사업으로, 사업 경로 중 구로구 지역 통과구간에 항동 공공주택지구 및 현대홈타운 아파트 등이 위치해 주변 거주자에 대한 직·간접적인 피해가 예상되는바 주민으로부터 커다란 반발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도로계획이다.

의회에서는 지난 2018년 7월 24일 사업진행 시 인접지 지반 침하 및 아파트 균열 등을 예상하여 구민의 재산권 침해 및 주택안전 불안에 따른 생존권 보장을 위해 의원 전원이 「광명 ~서울 민자고속도로 실시계획 승인 고시 철회 및 재검토 촉구 서명부」에 날인하여 국토교통부에 공문으로 공식전달한 바가 있다.

현장에 주민과 함께있던 구의회 의원들은 한목소리로 광명~서울 민자고속도로 사업에 대한 부당함을 호소하며 “주민과 아이의 안전을 위해 사업예정지 주변의 아파트와 초등학교 직하부를 관통하는 노선을 철회하고, 사전환경영향평가 또한 다시 실시해줄 것을 강력히 요청한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글목록
이전글 구로구의회, 제278회 임시회 폐회 
다음글 구로구의회, 제279회 정례회 개회 
  • 목록보기